메뉴 건너뛰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주메뉴로 바로가기
Home  >   고객광장  >   kt네트워크 뉴스

kt네트워크 뉴스

언제나 고객과 함께하는 kt submarine

kt네트워크 뉴스 보기
KT MWC에서 5G 기반 영상솔루션 선보여
작성일 2019-03-01 작성자 관리자 조회 1081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KT(회장 황창규, www.kt.com) MWC 2019에서 ‘360도 스마트 서베일런스(360° Smart Surveillance)’을 비롯한 안전, 관제, 개인미디어에 필요한 360도 비디오 솔루션들을 선보였다. 5G 360도 비디오 존에서 선보인 솔루션은 총 3가지로 360도 스마트 서베일런스, 360도 라이브 시큐리티(360° Live Security), 리얼360 x 피트360(Real360 x FITT360)다.

  ▲ 자동차 운전 시 안전벨트, 안전이 필요한 공장에는 ‘360도 스마트 서베일런스’

  # 전세계적으로 화재 및 유해가스 유출로 인한 공장 폭발 사고가 늘어나자 중소기업을 운영중인 A씨는 안전사고에 대한 걱정이 생겼다. 동종업계 B 사장의 추천으로 작업장 출입 시 최소한의 안전을 지켜줄 보호장구 착용을 자동으로 검사해주는 서비스 적용을 검토 중이다. 사람이 일일이 체크하기 귀찮은 일인 보호장구 미착용자를 인공지능 기술을 통해 보호장구 미 착용자를 찾아주는 서비스를 가입하고 주변에 권해주는 A씨

  360도 스마트 서베일런스 서비스는 화재가 발생하거나 유해가스가 유출 또는 근로자가 쓰러지는 경우와 같은 비상상황을 자동으로 관리자에게 알려주어 빠른 대응이 가능하도록 하는 서비스다. 360도 CCTV를 통해 음영지역 없이 관제가 가능한 지능형 영상관제 서비스로 고해상도의 360도 영상을 5G 네트워크로 연결하여 실시간 모니터링을 할 수 있다. 또한 다양한 사물인터넷 센서와 지능형 영상분석 기술을 융∙복합하여 출입제한 및 위험지역 침입 감지, 화재 및 연기 감지, 작업자 안전장비 착용 여부 등을 인식하며 이벤트 발생시 관리자에게 즉각 알림과 해당 영역을 자동으로 확대해 제공한다.

   KT는 MWC 행사장에서 360도 서베일런스 서비스 관제와 안전장비 착용 검사 시연을 선보였다. 작업장에 출입하는 근로자의 안전모, 조끼, 장갑, 마스크 등 안전장비 착용 여부를 자동으로 확인하고 미착용 부위를 알려주는 인공지능 영상분석 기술을 관람객들이 직접 체험했다.

  ▲ 위급상황, 실시간 촬영/전송/영상분석 ‘360도 라이브 시큐리티 서비스’

  # 밤늦은 시각, 순찰이 종종 있는 C는 최근에 회사로부터 지급받은 장비가 고맙다. 어제밤 건설공사 현장 순찰 중 급하게 출구로 내달렸던 5톤 트럭을 본 C는 직감적으로 철근 도둑들일지도 모른다고 생각했다. 어두운 밤 빠른 속도로 지나간 트럭 번호를 보지 못했지만 자동으로 360도로 촬영되어 전송된 영상을 분석하여 차량번호판 인식이 가능했던 것이다.

  ‘360도 라이브 시큐리티 서비스’는 피트360 시큐리티(FITT360 Security)라는 장비를 활용해 360도 영상을 고해상도로 촬영하고 5G 네트워크로 딥러닝 기반 영상분석서버에 실시간 전달한다. 실시간으로 전달받은 영상을 분석해 그 결과를 현장에 출동한 요원과 공유할 수 있는 솔루션이다.

  ▲ 리얼360 x 피트360로 새로운 커뮤니케이션 문화를 만든다.

  ‘리얼360 x 피트360’는 360도 영상으로 SNS와 연계, 1인 방송을 진행하고 통화 솔루션을 기반으로 특정인과 360도 화면을 공유하며 커뮤니케이션을 할 수 있는 서비스다.

  KT는 피트360 카메라를 활용해 360도 영상 기반 방송과 커뮤니케이션하는 시연을 선보였다. 리얼360 서비스를 통해 유튜브360 플랫폼으로 실시간으로 전송하고 특정인을 지정해 360도 영상을 공유하며 커뮤니케이션 할 수 있도록 했다. 넥밴드형 웨어러블 카메라를 활용하여 방송, 커뮤니케이션 중에도 손을 자유롭게 활용 가능하며 화면을 돌려볼 수 있어 입체적인 커뮤니케이션이 가능하다.

  전홍범 KT 융합기술원장은 “‘360도 스마트 서베일런스가 스마트팩토리에 적용되면 5G 네트워크와 연결된 고해상도 360° CCTV 영상을 통해 실시간으로 넓은 영역을 한눈에 관제할 수 있다”고 언급하며, “‘360도 라이브 시큐리티를 통해 화재, 순찰, 응급구조 상황과 같이 바쁜 현장 처리과정에서 놓칠 수 있는 부분을 분석, 공유하게 되어 빠른 현장 대응이 가능할 전망이다.”고 밝혔다.


※보충문의: KT 홍보실 진현호 차장

※사진설명: KT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MWC 2019에서 5G 비디오 솔루션들을 공개했다. 25일(현지시간) KT 전시관 내 5G 360도 비디오 존에서 관람객이 관련 서비스를 체험하고 있다.  





 
이전글
KT-STC 중동에 미래 신사업 분야 사업 공동 추진
다음글
KT-apM이커머스-알에스오토메이션 5G 패션 스마트팩토리 구축 나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