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주메뉴로 바로가기
Home  >   고객광장  >   What's New

What's New

언제나 고객과 함께하는 kt submarine

What's New 보기
KT서브마린 대만 창화 해상풍력단지 해저케이블 설치공사 계약 체결
작성일 2014-12-22 작성자 관리자 조회 2700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kt submarine, kt그룹 우수계열사 표창 수상 이미지

KT서브마린, 대만 창화 해상풍력단지 해저케이블 설치공사 계약 체결

▶ 대만 FWFC 사와 89억원 규모의 해저 전력케이블 공정 계약 체결
▶ 순수 국내 기술력으로 해외 해상풍력발전단지 해저케이블 건설사업 수주 성공

KT그룹의 해양건설 전문 기업인 KT서브마린(대표이사 박용화, www.ktsubmarine.co..kr)은 대만 Fuhai Wind Farm Corporation사가 시행하는 89억원 규모의 대만 Changhua 해상풍력단지 해저케이블 건설공사 계약을 체결했다고 22일 공시했다.

이번 계약을 통해 KT서브마린은 전체 건설공정 중 핵심 공정인 육상과 각 해상풍력발전기를 연결하는 해저 케이블의 설계, 자재구매, 시공 일체 등의 전체 공정의 공사를 진행하게 된다.

본 공사는 대만 지역에 설치되는 최초의 해상풍력 단지로서 KT서브마린은 국제 경쟁을 통해 일본 등 유수한 업체들을 제치고 우수한 기술력과 경쟁력을 인정받아 이번 공사를 수주하게 된 것으로 2016년 9월 중 완공 예정이다.

KT서브마린의 정원대 사업본부장은 “이번 건설공사는 지난 20여년간 축적된 KT서브마린의 통신 및 전력 해저케이블 건설 노하우와 시공 실적을 인정받은 결과”이며, “순수 국내기술력에 의한 해외 EPC(Engineering Procurement Construction)주1)공사 수주를 확대할 수 있는 기회일 뿐 아니라, 향후 전개될 국내외 해상 풍력발전 사업에 참여할 경쟁력 확보 토대를 마련하는 계기가 되었다.”라고 밝혔다.

KT서브마린은 이번 계약을 바탕으로 기존의 해저 통신 케이블 및 해저 전력 케이블을 포함하여 해상풍력단지 건설 등 Offshore 사업에 대한 사업 다각화에 더욱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보충문의 : KT서브마린 경영지원팀 김재훈(051-709-3374)

※사진설명 : KT서브마린이 대만 Fuhai Wind Farm Corporation사가 시행하는 89억원 규모의 대만 Changhua 해상풍력단지 해저케이블 건설공사 계약을 체결했다고 22일 공시했다. 사진은 각 사의 관계자들이 계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좌측부터 린신위 Fuhai wind farm Corporation 사장, 첸종타오 홍콩 공증 법인 대표, 박용화 KT서브마린 대표이사)

※용어 설명

주1)EPC(Engineering Procurement Construction): 설계(Engineering), 조달(Procurement), 시공(Construction)등의 영문 첫 글자를 딴 말로서 대형 건설 프로젝트 등을 수주한 사업자가 설계, 자재 공급, 공사 등 원스톱으로 제공하는 형태의 사업으로 일괄 수주를 의미하는 턴키(turn-key)와 유사한 개념임.
이전글
kt submarine, kt그룹 우수계열사 표창 수상
다음글
중앙일보 케이티 서브마린 관련 보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