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주메뉴로 바로가기
Home  >   고객광장  >   kt네트워크 뉴스

kt네트워크 뉴스

언제나 고객과 함께하는 kt submarine

kt네트워크 뉴스 보기
KT, ‘로밍데이터 함께ON’ 출시··· 최대 3명까지 같이 써요
작성일 2019-11-02 작성자 NewAdmin 조회 202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KT(회장 황창규, www.kt.com)가 기존 데이터로밍 요금제를 개편하고, 데이터쉐어링 기능 등을 추가한 ‘ON’ 브랜드 데이터로밍 요금제 3종을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개편으로 데이터 용량별 요금제인 ‘기가팩’은 ‘로밍데이터 함께ON’으로, 1일 단위 요금제인 ‘데이터로밍 하루종일’은 ‘로밍 하루종일ON’으로 개편된다.

  우선 ‘로밍데이터 함께ON’ 요금제는 최대 3명까지 함께 데이터를 나눠 사용할 수 있는 데이터 쉐어링 기능을 새롭게 추가했다. KT고객이라면 가족·친구 상관없이 결합 가능하다. 이로써 와이파이 라우터를 임대해 이용하던 고객들이 라우터에서 멀어지면 데이터 사용이 어려웠던 불편함이 크게 해소될 전망이다.

  ‘로밍데이터 함께ON’ 요금제는 기존의 아시아·유럽·미주로 나뉘어져 있던 권역을 통합해 ‘아시아/미주’와 ‘글로벌’로 출시된다. ‘아시아/미주’ 요금제는 한국인 방문 비중이 높은 24개국에서 이용 가능하며, 글로벌’ 요금제는 96% 이상의 로밍 이용객이 찾는 70개국을 포괄한다.

  데이터 쉐어링 기능이 추가된 만큼 기존 기가팩에서 데이터 용량도 확대 제공한다. 아시아/미주 요금제는 업계 최대 용량인 4GB/8GB/12GB, ‘글로벌’ 요금제는 2GB/4GB/6GB 중 취사 선택할 수 있다. 요금은 각각 33,000원/44,000원/66,000원이다.

  또한 3일 이하로 짧은 해외여행을 하는 고객을 위한 1일 단위 요금제 개편도이뤄졌다. 새롭게 선보이는 ‘로밍 하루종일ON’ 요금제는 ‘프리미엄’과 ‘플러스’ 두 가지로 준비됐다.

  ‘로밍 하루종일ON 프리미엄’ 요금제는 해외 37개국에서 속도제한 없는 데이터와 음성을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다. 요금은 1일 15,000원이다. ‘로밍 하루종일ON 플러스’ 요금제는 1일 13,000원으로 전세계 185개국에서 이용 가능하다. 일 500MB 기본 데이터를 다 쓴 후에도 1Mbps 속도로 데이터를 계속 이용 할 수 있다.

  KT 5G 사업본부장 박현진 상무는 “고객들이 많이 방문하는 국가 중심의 요금제 개편을 통해 혼선을 줄이고, 별도 기기 없이 편리한 데이터로밍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요금제를 개편했다.”며, “향후에도 KT는 고객들의 해외여행 트렌드에 맞게 더 합리적인 가격으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KT는 AIG손해보험사와 제휴를 통해 합리적인 가격으로 여행자 보험 혜택도 제공한다. AIG KT고객 전용 여행자보험은 해외여행에서 꼭 필요한 상해/질병 의료비, 휴대폰손해, 항공기&수화물 지연 등 11개의 담보로 구성돼 있다. 상세 내용은 KT 홈페이지의 ‘해외여행 혜택 한눈에 보기’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보충설명: KT 홍보실 김정림 사원

※ 사진설명: KT가 기존 데이터로밍 요금제를 개편하고, 데이터쉐어링 기능 등을 추가한 ‘ON’ 브랜드 데이터로밍 요금제 3종을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최대 3명까지 함께 써요. KT 로밍데이터 함께ON
최대 3명까지 함께 써요. KT 로밍데이터 함께ON
최대 3명까지 함께 써요. KT 로밍데이터 함께ON
최대 3명까지 함께 써요. KT 로밍데이터 함께ON
로밍데이터 함께ON. 구분, 아시아/미주, 요금 33,000원/15일 데이터 제공량 4GB, 요금 44,000원/30일 데이터 제공량 8GB, 요금 66,000원/30일 데이터 제공량 12GMB, 이용국가 중국, 일본, 미국 등 아싱/미주 24개국. 구분 글로벌, 요금제 33,000원 /15일 데이터제공량 2GB, 요금 44,000원/30일 데이터 제공량 4GB, 요금 66,000원/30일, 데이터 제공량 6GB, 이용국가, 유럽,오세아니아 등 전세계 70개국. 비고. 가족, 친구 최대3명 함께 이용 가능.
 
이전글
KT-삼성서울병원 5G로 의료 혁신한다
다음글
글이 없습니다.